과학과 기술의 진보는 이제 인문학의 발전에 달려있다

에스티마 님의 구글 글래스 리뷰를 보고 떠오르는 내용이 있었다. 계속해서 생각하는 내용인데 이제 과학과 기술의 진보는 당분간 정체할 것 같다는 생각이다. 너무 단정적으로 전체에 대해 얘기했나 싶기도 한데 굳이 특정 짓자면 인간 생활과 밀접한 분야에 있어서 말이다.

그 이유인 즉슨 과학과 기술이 무한한 발전을 거듭하고 있는데 더 빨리 발전할 수 있는 것에 비해서 비교적 더디게 발전하고 있다. 위의 구글 글래스 리뷰에서 나타났던 것처럼 음성 인식은 꽤 오래 전부터 나왔지만 생각보다 빨리 누구나 대화하듯이 명령하고 알아듣는 시스템은 나오지 않고 있다. 사람이 정해진 대로만 얘기하는 게 아니라 다양한 방식으로 말을 하기 때문에 언어에 대한 분석이 깊이 이루어져야만 컴퓨터와의 대화도 가능해질 것이다.

소셜 콘텐츠 분석에서도 마찬가지 현상이 있다. 어떤 사람이 남긴 글을 긍정적인 내용인지, 부정적인 내용인지, 비꼬는 건지, 진심인지 등을 파악하기 위해서 언어학적인 깊은 연구가 있어야 하는 것이다.

뿐만 아니라 모든 사물이 네트워크와 연결되고 있다. 얼마 전 회사로 초청된 파워블로거 우주 님의 특강을 듣다가 떠오른 생각이었는데 열쇠가 필요없는 문이 등장하면 어떨까라는 생각이 들었다. 그냥 문 앞에 가면 ‘주인님이구나’ 하고 알도록 말이다.

그런데 나를 인식하게 하는 건 어떤 게 있을까 생각해봤는데 첫번째로 떠오른 건 얼굴이었다. 카메라로 나를 인식하려면 나의 각종 얼굴 각도에 따른 DB가 있어야 한다. 그리고 시간대별로 각종 주변 밝기에 따라, 머리 길이에 따라 변화하는 내 얼굴을 모두 인식할 수 있어야 한다. 그리고 얼굴이 붓더라도, 술이 마셔서 벌겋더라도, 기분의 변화에 따른 표정 변화가 있더라도 모두 알아봐야 한다. 그 모든 DB가 있거나 혹은 그것을 감안해서 추정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있어야 한다. OMG!

도저히 얼굴만으로는 안 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목소리도 부차적으로 함께 확인할 수 있도록 해서 보완하자는 생각이 들었다. 근데 사람의 목소리 또한 고유의 파장이 있다고는 하지만 술에 취해서, 감기에 걸려서, 목이 쉬어서, 컨디션이 안 좋아서 등 다양한 목소리를 내게 된다. 이런…

이쯤에서 난 사람이 사람을 알아보는 것에 대한 무한한 경외감이 들었다. 우리는 우리도 모르게 사람을 만나서 그 사람과 대화를 나누고, 함께 시간을 보내는 등을 하면서 그 사람에 대한 수많은 DB를 뇌 속에 저장해놓고 있는 것이다. 그러고 있다가도 우리는 30미터 앞에서 슬쩍 지나가는 누군가의 뒷머리 일부만 보고도 ‘어? 누구 같은데?’라는 것을 알아낼 정도가 되는 것이다.

하지만 우리는 우리의 언어, 우리의 인식 체계 등에 대해서 아직도 모르는 것이 많다. 결국 과학과 기술이 끊임해서 발전하고 있고 각종 디바이스와 소프트웨어가 인간을 모방하고 있지만 그 본질적으로 인간에 대한 이해가 없이는 발전하기가 어렵기 때문에 그 동안 과학과 기술의 발전에 매료되어 인류가 인문학을 등한시 하는 경향이 있었지만 이제 인문학이야 말로 그 발전의 원동력이 될 것이라는 생각이 든다.

포석정 – 첨단 과학의 집약체

아래 글은 대학교 4학년 때 싸이월드에 썼던 글인데 얼마 전 한국 역사에 대한 글을 보고 기억이 나서 다시 올립니다. 우리가 우리 문화와 우리 역사에 대해서 얼마나 모르고 있는지 잘 보여주는 글 중에 하나구요.

계속 읽기

한국 역사의 진가를 알 수 있는 허성도 교수 강연 녹취록

아래 글은 인터넷에서 정말 많이 돌고 있는 글인데 저도 보고 감동 받아서 다시 올립니다.

서울대 중어중문학과 허성도 교수의 강연 녹취록인데요. 한학자이시면서 한국 역사에 대해서 일반인들이 몰랐거나 전혀 반대로 알고 있었던 진가를 알기 쉽게 잘 설명해놓은 강연입니다. 명강의 중의 명강의지요.

대학 때 읽었던 책 중에 한국 역사와 관련된 책이 몇 권 있었는데 그 책들은 정말 저에게 ‘왜 국사시간에 이런 걸 안 가르쳐주는 걸까’라는 의문을 남겨주었었어요. 생각 외로 우리는 우리 역사에 대해서 너무 모르고 있었더라구요.

언제 한번 이런 것들도 하나씩 정리해 올릴까 합니다. 우선, 아래 글부터 시간 꼭 내서 읽어보세요.

계속 읽기